클링조어의 마지막 여름

Amazon Prime

Description

독일 문학의 거장 헤르만 헤세의 자전적 소설. 헤르만 헤세는 이 작품을 집필할 당시 재정난과 아버지의 사망, 아내의 우울증과 막내아들의 발작 등으로 엄청난 정신적 위기를 겪고 있었는데, 여름 한 달 만에 써 내려간 이 소설을 통해 자신의 고통을 문학으로 승화시켰다. 죽음을 앞두고 가장 크고 밝은 마지막 불꽃을 피워 올리는 화가 클링조어의 이야기이다.

섬세하고 예민한 감성을 지닌 화가 클링조어가 어느 해 여름 죽음의 그림자가 자기 앞에 드리우고 있음을 알아채고 남은 생명을 모두 소진해 마지막 작품을 완성한다. 감각적인 언어들로 그려 내는 클링조어의 그림 속 스위스, 이탈리아 등지의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작가이자 화가인 헤르만 헤세가 내뿜는 그림에 대한 열정을 엿볼 수 있는 작품이다.

Additional information

시리즈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230

페이지

128쪽

지은이

헤르만 헤세

옮긴이

황승환

출간일

2009-11-20

원제

Klingsors Letzter Sommer

출판사

민음사

Reviews

There are no reviews yet.

Be the first to review “클링조어의 마지막 여름”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