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 퀘스트마사 퀘스트

마사 퀘스트

Amazon Prime

Buy product

Description

2007년 노벨 문학상 수상 작가 도리스 레싱이 1952년에 발표한 두 번째 장편소설. 식민지 아프리카의 영국 여성이 자아를 발견하는 과정을 그린, 도리스 레싱의 체험이 다분히 녹아들어 있는 자전적 소설이다. 구세대와 신세대, 지배 세력과 피지배 세력 간의 불화의 세기인 20세기가 키워 낸 세대, 그들이 겪어야 했던 성장통과 그들이 발견한 새로운 세계를 묘사한 작품.

1차 세계대전이 끝나고 스페인 내란이 일어나던 1930년대, 아프리카의 한 영국 식민지 국가. 마사 퀘스트는 작은 시골 마을에서 농장을 하는 영국인 부모와 사는 15살 소녀다. 그녀는 활기차고 열정적이며, 경험과 지식에 항상 목말라한다. 책을 통해 자신이 알지 못하는 새로운 세계를 꿈꾸기 시작하던 그녀는 결국 이웃 도시로 나가서 작은 법률사무소에 타이피스트로 취직한다. 그녀는 도시에서 진정한 삶과 마주하기를 고대한다.

부모와 농장과 어린 시절의 구속에서 벗어나려고 온 도시는, 아프리카라는 대륙과 마찬가지로 거칠고 광대하지만 뚜렷한 한계가 그어져 있다. 표면적으로는 민주주의로 보이나 인종적 긴장감과 적대감이 짙게 깔려 있는 것. 마사는 공산주의 모임에서 여러 사람들을 만나는데, 새로이 맛본 자유는 그녀에게 충격과 혼란을 준다. 자신을 둘러싼 세상뿐 아니라 자기 자신에게서도 모순을 발견한 마사는 마침내 작가가 되기로 결심한다.

흔히 ‘마사 퀘스트’ 시리즈라고 불리는 ‘폭력의 아이들(Children of Violence)’ 시리즈의 첫 권이다. <마사 퀘스트>에 이어 약 20년에 걸쳐 출간된 ‘폭력의 아이들’ 시리즈(<어울리는 결혼 A Proper Marriage>(1954), <폭풍의 여파 A Ripple from the Storm>(1958), <육지에 갇혀서 Landlocked>(1965), <네 개의 문이 있는 도시 The Four-Gated City>(1969) 등)는 도리스 레싱이 영국 문학계에 입지를 다지는 계기를 마련해 주었다.

Additional information

시리즈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162

지은이

도리스 레싱

옮긴이

나영균

출판사

민음사

출간일

2007-12-10

원제

Martha Quest (1952년)

Reviews

There are no reviews yet.

Be the first to review “마사 퀘스트”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