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꾼의 화첩이야기꾼의 화첩

이야기꾼의 화첩 – 열두 가지 이야기로 그려보는 한국풍 메르헨 (컬러링북)

Amazon Prime

Buy on Amazon

SKU: 9791196039738 Categories: ,

Description

빨간모자와 비단 두루마기를 입은 늑대, 잠자는 미녀를 구하는 신라 화랑, 고무신을 품에 안고 인간이 되길 꿈꾸는 인어공주, 하회탈로 무서운 얼굴을 가린 야수…. 내 손끝에서 전혀 다른 이야기로 둔갑하는 동화의 주인공이 되어본다.

한국풍으로 완성하는 매혹적인 고전 동화 열두 편

안데르센의 <인어공주> 를 우리나라 바닷가로 불러오면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까? <미녀와 야수>를 한국풍으로 풀어놓으면 야수는 어떤 모습일까? 어린 시절 우리를 기묘하고 아름다운 환상의 세계로 초대했던 고전 동화들, 인어공주, 백설공주, 빨간모자…….
평소 한국적 소재에 관심이 많았던 곰곰e 작가는 ‘전 세계 동화에 우리나라 옷을 입혀보면 어떨까?’라는 상상으로 수 년 동안 한국풍 메르헨을 그려왔다.
우리나라와 외국의 고전 동화들에 한 컷 한 컷 색깔을 입혀보면서 흥미로운 이야기의 세계로 빠져들어 보자.

빨간모자: 할머니의 병문안을 가던 소녀는 숲에서 어떤 사내를 만났는데, 그 남자는 털은 좀 수북하지만 얼굴이 멀끔하고 고운 비단두루마기에 값비싸 보이는 노리개를 하고 있다. 병에 좋은 약초를 알려준다는 말에 소녀는 덜컥 따라가게 되는데…….

잠자는 미녀: 한국풍 메르헨에 등장하는 미녀는 신라시대 공주다. 호기심이 많아 저주의 주문이 깃든 물레를 만지고 잠든 공주를 화랑이 구해준다.

피터팬: 한국풍 피터팬의 네버랜드는 화로 속 세상이다. 화로의 연기가 지속되는 한 영원히 따듯한, 어른이 되지 않는 아이들의 낙원이기도 하다. 후크 선장은 아이들을 몹시 싫어하는 노인으로 왜인지 취발이탈로 항상 얼굴을 가리고 있다.

눈의 여왕: 모든 것을 얼게 만드는 차가운 손을 가진 여왕님은 커다란 호수 한가운데 집을 짓고, 서리로 코끼리를 만들어 아무도 오지 못하게 한다. 외로운 여왕님의 곁에 있어주는 것은 서리로 직접 만든 여우뿐.

백설공주: 백설공주의 새엄마인 왕비는 백설공주보다 나이가 조금 더 많은 정도다. 어른들의 사정으로 낯선 궁으로 오게 된 왕비는 자신이 불안한 만큼 잔혹해진 것인지도…….

인어공주: 한국풍 인어공주는 용왕의 막내딸 인어다. 언니들은 각종 보석과 아름다운 옷감을 좋아하지만 막내 인어는 그런 것에는 통 관심이 없다. 우연히 바다 위로 떠가는 거북선을 보고 육지 사람들에 대한 동경을 품게 된 인어공주는 금기를 깨고 바다 깊은 곳에 사는 문어를 찾아가게 된다.

미녀와 야수: 서양에 <미녀와 야수>가 있다면 우리나라에는 그와 꼭 닮은 <구렁덩덩 새 선비>라는 전래동화가 있다. 야수는 하회탈을 쓴 구렁이 요괴로 표현되어 있다. 징그러운 얼굴을 보고 새신부가 놀라지 않을까, 나름대로 신경을 썼던 야수는 웃는 얼굴의 하회탈을 쓰고 나타난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시계토끼는 무거운 해시계를 지고 끙끙거리는 토끼로, 카드병정은 화투병정으로, 애벌레는 담배를 피는 기녀로, 플라밍고로 크로케를 하는 하트 여왕은 학으로 투호를 하는 것으로 표현한 새로운 앨리스.

엄지공주: 욕심 많은 졸부 두더지는 깃털 빛이 곱다는 이유로 제비 다리를 부러뜨려 창고에 가둬두고 있었다. 들쥐 어멈에게 팔려 와 먼저 갇혀 있던 엄지는 제비의 다리를 정성껏 치료해주었고 제비는 엄지공주에게 한눈에 반해 같이 탈출하게 된다.

선녀와 나무꾼 / 견우와 직녀 / 해와 달이 된 오누이_ 외국 고전 동화와 더불어 사랑받는 우리나라 전래동화 세 편.

★ 180도 펼쳐지는 PUR 제본 활용!
★ 16쪽의 채색화와 부적 엽서 수록

목차:

선녀와 나무꾼
빨간모자
견우와 직녀
잠자는 미녀
피터팬
눈의 여왕
백설공주
인어공주
미녀와 야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해와 달이 된 오누이
엄지공주
부록 : 색깔 있는 이야기 (채색화 / 부적 엽서)

Additional information

페이지

112쪽

지은이

김진영(곰곰e)

출판사

더도어즈

출간일

2018-03-15

Reviews

There are no reviews yet.

Be the first to review “이야기꾼의 화첩 – 열두 가지 이야기로 그려보는 한국풍 메르헨 (컬러링북)”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