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멜표류기 - 조선과 유럽의 운명적 만남, 난선제주도난파기하멜표류기 - 조선과 유럽의 운명적 만남, 난선제주도난파기

하멜표류기 – 조선과 유럽의 운명적 만남, 난선제주도난파기

Amazon Prime

Buy product

Description

태풍으로 조선에 표착한 하멜과 그 일행의 억류생활을 기록한 책 <하멜표류기>. ‘난선제주도난파기’라고도 한다. 조선에 관한 서양인 최초의 저술로서 당시 동양에 관한 호기심과 함께 유럽인의 이목을 끌었다.

1653년(효종4년) 네덜란드의 무역선 스페르베르(Sperwer)호가 심한 풍랑으로 난파되어 선원 64명 중 36명이 중상을 입은 채 제주도의 연변에 상륙했다. 그들은 체포되어 13년 28일 동안 억류되었다가 8명이 탈출해 귀국했는데, 하멜이 그 일행과 함께 한국에서 억류 생활을 하는 동안 보고 듣고 느낀 사실을 기록한 책이다.

하멜은 조선의 여러 곳에 강제 이송되면서 정치제도와 민초들의 생활상을 서양인의 눈으로 예리하고 세밀한 관찰을 통해 조선의 실상을 비교적 정확하고 충실하게 기록했다.

Additional information

페이지

176쪽

지은이

헨드릭 하멜

옮긴이

신동운

출판사

스타북스

출간일

2020-02-05

Reviews

There are no reviews yet.

Be the first to review “하멜표류기 – 조선과 유럽의 운명적 만남, 난선제주도난파기”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